엠게임, 中 ’열혈강호 온라인’, 6월 중 역대 최대 분기 매출 돌파 2021.06.23
- 지난 6월 18일 기준, 사상 최대 기록한 지난해 4분기 뛰어 넘어
- 중국 지역 4,5월 매출, 전년 동월 대비 127% 상승
- 유저 맞춤형 이벤트로 비수기에도 매출 ‘껑충’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자사의 대표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현지 매출이 지난 6월 18일을 기점으로 역대 최대 분기 매출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4월부터 6월 18일까지 현지 매출 집계 결과, 서비스 이래 역대 최고의 매출을 기록했던 지난해 4분기 매출을 뛰어넘었다. 지난 6월 21일까지 현지 누적 매출은 지난해 4분기 현지 매출 대비 약 7.3% 가량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지난 4,5월 총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127% 상승, 같은 기간 2배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 2분기가 게임업계 전통적 비수기인 점을 감안하면 괄목할만한 성과다.

대만 지역 매출도 눈길을 끈다. 지난 4,5월 총 현지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172% 상승했으며, 2개월 매출의 총합은 지난 1분기 매출 대비 31% 증가했다. 지난 5월까지의 총 매출액은 2020년 총 매출액의 78%를 이미 달성했다.

중화권의 이 같은 매출 상승세는 적재적소에 진행된 이벤트와 꾸준한 업데이트의 결과로 풀이된다. 유저들이 오랜 기간 원했던 장비, 액세서리 등의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 이벤트 후, 강화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연속성 있는 이벤트로 유저의 구매 욕구를 상승시킨 것이 매출 견인의 주요 원인으로 파악된다.

이명근 엠게임 사업전략실 실장은 “‘열혈강호 온라인’은 중국에서 2019년 공성전 업데이트 후 급격하게 증가한 유저들을 광군제 이벤트로 사로잡아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며, “오는 7월 신규 서버를 오픈 할 계획으로, 이벤트 및 아이템의 수익모델을 강화해 실적을 더욱 끌어올릴 것”이라고 밝혔다.

장기간 흥행의 비결에 대해서는 “풍부한 해외 서비스 경험 노하우로 각 나라 유저들의 성향을 빠르게 파악하고, 편의성을 높이는데 집중한 것이 유저들의 충성도를 높인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편, ‘열혈강호 온라인’은 지난 2004년 한국 서비스를 시작으로 2005년부터 중국, 대만, 태국, 일본, 미국, 베트남 등에 진출했으며, 특히 중화권에서 인지도가 높은 글로벌 장수 인기 게임이다. 2020년 기준 엠게임의 전체 매출액 중 해외 매출 비중은 64%로, 그 중 중화권 매출은 29%를 차지하고 있다.
63547    와일드 리프트, 새로운 랭크 시즌 시작과 함께 대규모 업데이트 진행 [0]    2021.07.27 19
63546    모바일 로그라이크 카드 RPG ‘코믹스 브레이커’ 공개 [0]    2021.07.27 22
63545    모바일 게임 ‘백야극광’ 신규 오로리안 ‘히이로’ 영상 공개! [0]    2021.07.27 18
63544    LCK 어워드 선정 방식, 일부 바뀐다! [0]    2021.07.27 12
63543    넷마블, ‘마블 퓨처 레볼루션’ 8월 25일 글로벌 정식 출시 [0]    2021.07.27 52
63542    유비소프트,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신규 확장팩 ‘파리 포위전’ 8월 12일 출시 [0]    2021.07.27 22
63541    넥슨컴퓨터박물관, 개관 8주년 맞이하다. [0]    2021.07.27 19
63540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스토브인디’ 한 여름 맞이 공포게임 50% 쿠폰 코드 공개! [0]    2021.07.27 18
63539    넥슨, ‘마비노기 영웅전’ 자담치킨과 제휴 프로모션 진행 [0]    2021.07.27 24
63538    크래프톤, ‘THE WAY TO MEET THE WORLD’ 영상 공개 [0]    2021.07.27 22
63537    게임빌 ‘드래곤 블레이즈’, 시즌7 마지막 이야기 ‘기적의 가치’ 업데이트 [0]    2021.07.27 19
63536    넥슨, ‘바람의나라’ 25주년 ‘한계돌팔’ 업데이트 실시 [0]    2021.07.27 35
63535    방치형 슈팅 RPG ‘드래곤스카이’, 글로벌 통합 서버 오픈 [0]    2021.07.27 24
63534    31년만에 부활한 정통 RPG ‘킹스 바운티 2’ 두번째 플레이어블 캐릭터 공개 [0]    2021.07.26 148
63533    카카오VX 1,000 억 원 투자 유치, 설립 이후 최대 규모 [0]    2021.07.26 75
63532    크래프톤, ‘PWS 페이즈 2’ 1주 차 위클리 파이널 결과 발표 [0]    2021.07.26 53
63531    웹젠 ‘뮤 아크엔젤’, 어둠의 힘이 몰아치는 ‘솔로몬 성전’ 업데이트 [0]    2021.07.26 52
63530    Game.tv, 크래프톤과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챌린저스 리그’ 개최 [0]    2021.07.26 65
63529    팩토리얼게임즈, 수집형 전략 RPG ‘슈퍼스트링’ 원스토어 출시 [0]    2021.07.26 141
63528    이문열의 ‘삼국지 전략판’, 대국민 삼국지 퀴즈쇼 ‘도전!삼전왕’ 로고 공개 [0]    2021.07.26 53
63527    넷마블 ‘세븐나이츠2’ , 스페셜 방송 ‘세나2게더’ 통해 업데이트 방향성 공개 [0]    2021.07.26 63
63526    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 성공 이어갈 전략과 비전 제시 [0]    2021.07.26 60
63525    엔씨(NC) 유니버스, ‘아이돌 라디오’ 플래닛 오픈 [0]    2021.07.26 64
63524    YOSTAR, 모바일 게임 ‘명일방주’ 특별 브리핑 영상 공개! [0]    2021.07.26 68
63523    ‘SWC2021’ 아시아퍼시픽 지역 A조 한국 예선 개최 [0]    2021.07.26 53
63522    구글플레이·중소벤처기업부, ‘창구 프로그램 3기’ 선정 완료 [0]    2021.07.26 53
63521    웹젠, 집단 육성 MMORPG ‘뮤 아크엔젤2’ 사전예약 접수 인원 100만 돌파 [0]    2021.07.26 69
63520    젠지 이스포츠,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와 파트너십 확대해 글로벌 계약 체결 [0]    2021.07.26 52
63519    넷마블 ‘페이트/그랜드 오더’, 여름 축제 캠페인 실시 [0]    2021.07.26 68
63518    컴투스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라이브 방송 대전 ‘백털맨’ 참여자 모집 [0]    2021.07.26 49
 
 1  2  3  4  5  6  7  8  9  10  ▷▷
 
 
 
GG게임소개 | 광고문의 | 개인정보보호정책 | 보도자료문의
 
Copyright ⓒ since 2004 GG게임.all rights reserved